재정보조 진행에 따른 문제점 알고 진행해야

by anonymous posted Oct 24,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학에 재학 중이거나 진학준비를 하는 12학년생들이 반드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일이 있다면 아마도 재정보조 신청이라고 말할 수 있다. 연간 8만달러에 달하는 사립대학 비용과 비거주자 학비가 적용되는 타 주에 위치한 주립대학들의 경우 거의 사립대학 수준의 총비용이 연간 소요되는 상황에서 재정보조지원 없이는 대부분 면학하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무리 재정보조 신청을 잘 마쳤다고 해도 대학들이 재정보조지원을 잘 해줄 수 있을지의 문제는 전혀 별개의 사안이라는 사실을 인지하고 진행해 나가야 하겠다. 대학 입학원서를 지원하는 예비 신입생들은 무엇보다 재정보조 지원을 잘 해주는 대학들만 선별해 입학원서를 내는 방안도 매우 현명한 일일 것이다. 그러나, 재정보조신청을 아무리 잘 마쳐도 신청서를 내는 절차는 전체적인 재정보조 진행에 있어서 절반도 미치지 못하는 부분이라고 볼 수 있다. 

재정보조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이러한 절차와 재정보조에서 사용하는 용어와 진행방식은 경험이 없을 경우에 미숙할 수밖에 없고 하물며 조그만 실수로도 재정보조 혜택에 큰 차질이 발생하게 되는 경우가 보편적이다. 일반적으로 가정에서 재정보조 신청을 잘 마쳐도 대학이 제공하는 재정보조금 혜택이 과연 현 가정형편에 대해 얼마나 정확히 알맞게 형평성 있게 지원받았는지 여부조차 정확히 비교할 만한 데이터가 없으므로 재정보조금을 평가하기도 매우 힘들기에 이러한 문제점을 잘 풀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신중한 진행이 매우 필요하다. 잠재적으로 재정보조의 신청과 진행상 내포되어 있는 문제점들을 사전에 감지하고 설계를 통해 준비하는 일은 매우 중요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 나중에 가서야 대학의 현 가정상황에 대한 평균치보다 잘 지원받지 못한 사실을 알게 되고 “그럴 줄 몰랐어요”라는 식의 후회는 아무 소용이 없다. 

분명히 신청과 진행과정에서 미리 평가해 최적화 방안을 마련할 기회도 여러 번 있었는데 결국 개인적인 안이한 생각과 편견으로 진행을 단순히 생각하다 불이익을 당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이다. 문제점은 이렇게 미비하고 준비부족으로 아니면 뜻하지 않은 실수로 당하는 재정보조의 불이익이 한두 푼이 아니라는 것이다. 재정보조 지원을 잘 받았는지에 대한 판단의 기준은 연간 소요되는 해당 대학의 총비용에서 가정분담금을 제외한 재정보조 대상금액을 기준으로 해당 대학이 현재 몇 퍼센트를 재정지원해 주고 있으며 이 중에서 몇 퍼센트가 그랜트나 장학금 등의 무상보조금인지를 판단하는 기준으로 잡아야 한다. 따라서, 단순하게 재정보조의 신청을 신청서의 제출에만 의미를 둘 경우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는 소지가 많게 된다. 

대입지원자들은 대입원서를 잘 작성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지원하는 대학마다 재정보조신청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자녀가 영어를 잘 한다고 해서 자녀들에게 무조건 신청과 진행을 맡기는 경우에 진행과정에서 실수를 할 확률이 매우 높고, 각 대학별로 적용하는 재정보조 공식을 잘 모르고 사전준비없이 진행할 경우 재정보조금이 매우 줄어서 나오게 될 확률도 높아진다. 그리고, 아무리 신청을 최적화한 방법으로 잘 제출해도 대학에서 적게 지원하거나 잘못 지원할 경우에 이에 대한 검증과 아울러 합리적인 어필방법 등을 통해 대학의 평균치에 맞도록 조정을 받는 일도 매우 중요하지만 이 부분의 진행에 있어서 많은 경험과 노하우를 필요로 하므로 전문가의 검증되고 입증할 수 있는 조언을 얻는 것도 매우 현명한 방안이라 사료된다. 

밀레니얼 베이비 붐으로 인해 금년도에 대학에 진학하는 합격률도 거의 30퍼센트까지 하락한 유수 대학들이 많은 가운데 재정보조신청을 역으로 입학사정에 활용할 수 있는 지혜도 반드시 수반되어야 재정보조를 극대화하면서 동시에 합격률을 증가시킬 수 있다고 볼 수 있다. 아직 사회에 발을 내딛지 못한 자녀들의 미래는 부모들의 현명한 사전준비와 선택에 달려있기에 더욱 많은 노력을 경주해 나가기 바란다.
문의) 301-219-3719, remyung@agmcollege.com